로그인 | 포토/TV | 뉴스스크랩
사회 경제 라이프 문화 오피니언 유통 미디어
 

 

GS25-올드페리도넛, ‘차별화 상품 개발 및 전략적 상호 협력’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승인 22-10-18 23:45 | 최종수정 22-10-18 23:45

유용한 뉴스를 공유해보세요.
GS리테일과 올드페리도넛은 16일 서울 신사동 소재의 올드페리도넛 가로수길점에서 ‘차별화 상품 개발 및 전략적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GS리테일 이기철 기획MD부문장과 올드페리도넛 김상선 대표이사 등 양사의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올드페리도넛은 2016년부터 대한민국 내 도넛의 유행을 선도하고 있는 1세대 도넛 전문 브랜드다. 다양한 맛의 도넛과 개성 있는 브랜딩으로 20·30세대에게 큰 인기를 끌며, 연일 매진 행진을 기록하고 있다.

양사는 앞으로 업무협약을 통해 △고유 브랜드를 활용한 대표 상품 개발 △상품 및 브랜드의 적극적인 홍보 활동 및 프로모션 전개 △신규 카테고리 개발 등을 주요 골자로 한 협력관계를 구축할 방침이다.

GS리테일과 올드페리도넛은 이번 업무협약에 앞선 6개월 전부터 사전 협력을 통해 신상품 개발에 착수했다. 상품의 맛과 디자인에 올드페리도넛의 대표 메뉴와 고유의 아이덴티티를 살리는 데 집중했다. 그 결과 10월 12일에는 편의점 GS25에서 양사의 첫 번째 컬래버 상품인 ‘보스톤크림바(아이스크림)’가 출시됐으며, 20일에는 올드페리도넛의 베스트 플레이버를 오마쥬한 ‘피넛버터오믈렛’과 ‘버터피스타치오케익’ 등 디저트 2종이 추가로 출시될 예정이다.

보스톤크림바는 올드페리도넛의 대표 메뉴인 보스톤크림 도넛에 착안해 만들어진 바 형태의 아이스크림 상품이다. 초콜릿으로 코팅된 아이스크림에 겉에는 피넛 토핑, 속에는 커스터드 연유 크림이 조화를 이뤄 고소하면서도 달달한 맛을 자랑한다. 가격은 2500원이다.

GS리테일은 그동안 힙(HIP) 플레이스 입점 프로젝트를 진행해왔으며 △다운타우너 △노티드 △카멜커피 △슈퍼말차 등 수많은 인기 브랜드와의 협업을 통해 매력적인 상품들을 출시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서도 GS리테일은 올드페리도넛의 개성 있는 상품들을 지속해서 선보일 계획이며, 이는 색다른 경험을 중시하는 20·30세대들에게 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GS리테일 가공기획팀 정구민 MD(매니저)는 “올드페리도넛의 개성과 GS리테일의 뛰어난 상품 개발 노하우가 만나 고객들에게 멋진 상품을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며 “GS리테일은 앞으로도 인기 있는 브랜드와의 컬래버를 진행해 새롭고 신선한 상품들로 유통업계를 선도하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 : GS리테일]
 
Copyrightⓒ한국미디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브자리, 공식몰 매출 성장세 및 3주년 기념 이벤트
투썸플레이스, 20주년 기념 굿즈 출시
유통NEWS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서울문화예술원과 소아암 어린이들에게 사랑을... '..
직거래 농민 쇼핑물 (서귀포in정). 누적매출21..
삼성SDS ‘AI 기반 디지털 물류’로 글로벌 공급..
한식진흥원 ‘2024년 한식당 영셰프 발굴 인턴십 ..
현대자동차그룹, GBC 콘셉트 디자인 조감도 공개
 
최신 인기뉴스
발달장애 청소년 예술가 김용원과 아름다운 동행
자영업자 2명 중 1명은 나홀로 사장…
하루..
K-POP과 한국 드라마의 인기가 한국어 학습 열풍..
1년 동안 900명 넘는 소상공인이 ‘라이브커머스 ..
빛의 시어터 ‘베르메르부터 반 고흐까지, 네덜란드 ..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한국미디어일보 / 등록번호 : 서울,아02928 / 등록일자 : 2013년12월16일 / 제호 : 한국미디어일보 / 발행인 : 백소영,  편집인 : 백승판,  대기자 : 이명기외  / 발행소(주소) : 서울시 중구 을지로99, 4층 402호 / 전화번호 : 1566-7187   FAX : 02-6499-7187 / 발행일자 : 2013년 12월 16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소영 

copyright(c)2024 한국미디어일보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